해 박두진 제1시집 / 1949년 초판본 / 장정 김용준 발문 김동리 / 겹장본으로 되어있음 > 고서

본문 바로가기

회원메뉴

쇼핑몰 검색

회원로그인

오늘 본 상품

  • 해 박두진 제1시집 / 1949년 초판본 / 장정 김용준 발문 김동리 / 겹장본으로 되어있음
    해 박두진 제1시집
    1,000,000

커뮤니티 최신글

접속자집계

오늘
465
어제
2,646
최대
6,429
전체
2,770,295
해 박두진 제1시집 / 1949년 초판본 / 장정 김용준 발문 김동리 / 겹장본으로 되어있음 > 고서


해 박두진 제1시집 / 1949년 초판본 / 장정 김용준 발문 김동리 / 겹장본으로 되어있음 요약정보 및 구매

아쉽게 한 장 낙장. 8페이지 4장은 2장씩 중복 제본 되어있음

상품 선택옵션 0 개, 추가옵션 0 개

출판사 청만사
출간일자 1949년 초판본
책장 창고방3-3
판매가격 1,000,000원
포인트 50,000점
배송비결제 주문시 결제

선택된 옵션

  • 해 박두진 제1시집 / 1949년 초판본 / 장정 김용준 발문 김동리 / 겹장본으로 되어있음
    +0원
위시리스트

상품 정보

상품 기본설명

아쉽게 한 장 낙장. 8페이지 4장은 2장씩 중복 제본 되어있음

상품 상세설명

아쉽게 77.78페이지 한 장 낙장입니다.

47~50페이지는 두 장씩 있음

71~74페이지도 두 장씩 있음

사진 찬찬히 보시고 

더 궁금하시면 직접 오시던지

남문서점(031-258-8425)로 전화주십시오.



박두진 첫 시집

青巒舍/1949년, 초판 

하드커버. 134페이지 

장정/근원 김용준(近園 金瑢俊) 


A5판, 134면, 1949년 청만사(靑巒舍)에서 발행되었다. 수록작품은 모두 31편으로 '해'에는 <해>·< 묘지송 墓地頌> 등 5편, '청산도(青山道)'에는 <낙엽송>·<향현 香峴>·<도봉 道峰> 등 12편, '장 미의 노래'에는 <비둘기>·<하늘>·<오월에> 등 10편, '바다'에는 <바다 1>·<해수 海愁> 등 4 편이 수록되어 있다.


본문에 이어 김동리(金東里)의 발문(跋文)이 있다. 이 시집은 박목월(朴木月)·조지훈(趙芝薰)과 함께 간 행한 3인시집 《청록집> 이후 안정된 박두진의 시세계를 보여준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여기에서는 특히 '해'와 '산', '하늘'과 '바다' 등의 자연이 매우 중요한 소재이자 배경으로 나타나며, 이 들은 상징적 의미까지도 지니고 있다.


"무덤 속 어둠에 하이얀 촉루(觸髏)가 빛나리"('묘지송'에서)와 "산 넘어서 밤새도록 어둠을 살라먹고 이글이글 애띈 얼굴 고운 해야 솟아라"('해'에서)라는 시행의 시간 배경은 '밤'이다. 일제하의 당대를 '어둠' 혹은 '밤'으로 표현하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저자는 밤이 가면 아침이 오리라 는 자연의 법칙을 믿고 있다. 따라서, '해'가 상징하는 것은 역사의 아침에 대한 희망찬 기다림이라고


요약할 수 있다.


시 <청산도>에서도 시간 배경은 '밤/어둠'이며, 당대 현실은 "티끌 부는 세상에도 버레 같은 세상에 도"와 같이 부정적으로 파악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산아. 우뚝 솟은 푸른 산아. 철철철 흐르듯 짙푸 른 산아. 숱한 나무들, 무성히 무성히 우거진 산마루에, 금빛 기름진 햇살은 내려오고"라는 시구처럼


산을 중심으로 한 자연은 풍요롭고 아름다운 생명력의 표상으로서 제시된다.


'산'은 자연의 생명력에 대한 신앙적 믿음을 표상하고 있는 것이다. 한편, 고통스러운 것으로서의 지상 의 삶에 대한 비관적 인식은 천상의 삶, 또는 '자유로운 정신'에 대한 갈망과 지향으로도 분출된다. "따거운 별/초가을 햇볕으로/목을 씻고 나는 하늘을 마신다/자교 목말러 마신다"(하늘)처럼 저자는 지 상의 척도와 천상의 척도를 함께 제시하면서, 천상의 척도를 향한 정신적 지향성을 보여주는 것이다.


또한, 지상의 삶에 대한 비관적 인식은 '바다'가 표상하는 열린 세계에 대한 지향과 동경으로도 나타난 다. "휘휘휘 불어오는 푸른 산바람, 귓가를 불어가는 푸른 산바람, 바다로 불어가나? 바다가 그리워 라."라는 시 <해수 海愁>의 일부분이 이 점을 입증하여준다.


이처럼 시집 <해≫에는 부정적 비관적인 현실인식을 바탕으로 하면서도 그에 좌절하거나 절망하지 않고 '산' '해' '하늘' 그리고 '바다'가 표상하는 미래지향적인 낙원회복의 꿈과 기다림을 간직하고 있 는 시편들이 많이 수록되어 있다 - 출처 - 네이버지식백과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44_5302.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44_5732.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44_5999.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44_6261.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44_6516.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44_683.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44_7128.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44_7509.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53_8792.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53_9083.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53_9378.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53_9736.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54_0113.jpg
0d4826a5d19ea81037598d45a88f3804_1720611354_0439.jpg
 

상품 정보 고시

도서명 박두진 제1시집 해
저자 박두진
출판사 청만사
크기 상품페이지 참고
쪽수 본문128+목차판권6
제품구성 상품페이지 참고
출간일 1949년 초판본
목차 또는 책소개 상품페이지 참고

사용후기

등록된 사용후기

사용후기가 없습니다.

상품문의

등록된 상품문의

상품문의가 없습니다.

배송정보

배송 안내 입력전입니다.

교환/반품

교환/반품 안내 입력전입니다.

회사명 남문서점 주소 수원시 팔달구 팔달로1가 11-9번지
사업자 등록번호 135-90-43984 대표 윤한수 전화 031-258-0607
통신판매업신고번호 경기수원-356호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윤한수
Copyright © 2001-2013 남문서점. All Rights Reserved.

고객센터

031-258-8425

월-금(공휴일제외) am 10:00 - pm 6:00
점심시간 : am 12:00 - pm 01:00